위급 상황에서는 꼭 119로 신고해 주세요 > 시티즌 인사이트

본문 바로가기

시티즌 커뮤니티

시티즌 인사이트

기타 위급 상황에서는 꼭 119로 신고해 주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하늘을날자 작성일 21-04-26 15:44 조회 146회 댓글 2건

본문

안녕하세요? 

최근 가족 중에 한 명이 사고를 당하여 마음 고생을 많이 하였습니다.

현재도 진행형입니다.


119 신고에 인색하시나요? 위급 상황에서는 적극적으로 신고해 주십사하고 부탁드립니다.

저는 112나 119 신고의 경우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편입니다. 

(저의 적극적인 112신고로 자살을 시도하는 사람이 구조된 적이 있습니다.경찰서에서 잘 했다고 칭찬도 해주시더군요)


중복신고가 되더라도 신고하는게 좋습니다.

남의 일이라고 생각하시면 안되고요. 나도 똑같은 상황이 올 수 있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사건 개요]

식당에서 제 가족이 넘어져 걸을 수 없는 상황이 되어 식당 주인에게 119 신고를 해 달라고 요청했으나

거절 당했습니다. (거절 이유는 이송 비용이 많이 든다는 것이었죠. 병원은  몇 km 안되는 가까운 거리에 있었습니다.)

결국은 택시로 병원 이송 되었습니다. 


척추 골절로 3주 입원하셨고 현재도 통원 치료중입니다.

다만 아쉬운 점 하나는 응급 처치없이 병원으로 가신 것입니다.

주위에 사람이 많아도 119에 신고를 한 사람이 한 명도 없었다는 것입니다.


척추 골절이 되면 대소변 처리도 직접 처리하지 못하는 상황이 올 수 있습니다. 

일정 기간 동안 자력으로 아무것도 할 수 없었습니다. 같은 병실을 사용하는 사람한테는 온갖 비난을 다 받아야 했습니다.(냄새나니 1인실로 옮겨라등등등)

저는 의료 지식이 거의 없지만 골절이 의심되면 움직이지 말고 119에 신고하는 게 좋다는 정도는 알고 있습니다. 잘못되면 하반신 마비가 될 수도 있습니다.


119 신고 요청을 하는 방법은 알고 계시죠?

신고를 해 달라고 특정인을 지명해야 합니다. 

예를 들면 "안경 쓰고 흰 옷을 입으신 남자분! 119에 신고해 주세요" 


위급 상황에서는 119 신고!! 잊지 마십시오.

작은 도움 하나가 사고 당사자에게는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때론 사람의 목숨을 살리기도 하고 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112, 119 초등학생도 다 알지만 실천하기는 쉽지 않은가 봅니다.


항상 건강하십시오!!!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얼룩깨모님의 댓글

profile_image 얼룩깨모 작성일

안타까운 소식이네요..
가족 분의 빠른 쾌유를 빕니다.

하늘을날자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하늘을날자 작성일

감사합니다. 항상 건강하십시오.

그레이프시티 홈페이지를 통해 제품에 대해서 더 자세히 알아 보세요!
홈페이지 바로가기
그레이프시티 홈페이지를 통해 제품에 대해서 더 자세히 알아 보세요!
홈페이지 바로가기
이메일 : sales-kor@grapecity.com | 전화 : 1670-0583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230, B-703(관양동, 아크로타워) 그레이프시티(주) 대표자 : 허경명 | 사업자등록번호 : 123-84-0098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경기안양-00331 Copyright ⓒ 2021 GrapeCity inc.